베르나르 베르베르

다른 세계를 상상할 수 있다는 것, 우리 지금 여기 멈춤의 시대에 SF/판타지 문학이 꼭 필요한 이유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