프랑크푸르트도서전

예니 퀴네는 2013년부터 프랑크푸르트도서전에서 여러 직책을 역임 중이며, 현재는 디지털 발행을 담당하고 있다. 주로 저작권 및 라이선스 부서에서 일했으며, 온라인 저작권 플랫폼 ‘IPR라이선스’ 개발에 참여했다. 어문학을 전공했고, 편집과 에이전트 업무를 비롯한 해외 출판 분야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.